제일약품, 복용 쉬운 대장세정제 ‘피콜렙산’ 출시
제일약품, 복용 쉬운 대장세정제 ‘피콜렙산’ 출시
대장내시경 검사 전 세정제로 복용량 최소화, 오렌지 맛으로 개선
  • 송연주 기자
  • 승인 2014.12.01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일약품은 쉽고 간편하게 복용할 수 있는 대장 내시경 세정제 ‘피콜렙산'(피코설페이트 나트륨, 산화 마그네슘, 시트르산)을 1일 출시했다.

‘피콜렙산’은 주로 대장내시경 검사 전 장을 비우는 세정제로 사용되며 복용량(조제액 300~450mL)을 최소화 하고 거부감이 없는 친숙한 오렌지 맛으로 환자들의 복용을 쉽고 간편하게 개선했다.

환자들이 대장내시경을 기피하는 가장 큰 이유는 검사 전 복용해야 하는 기존 대장세정제 조제액의 양이 2~4L로 부담스럽고 친숙하지 않은 맛으로 인한 거부감 때문이다.

‘피콜렙산’은 이러한 불편함을 최소화해 많은 환자들이 더 쉽고 간편하게 대장내시경 검사를 받을 수 있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회사 관계자는 “‘피콜렙산’은 주성분인 ‘피코설페이트 나트륨’이 대장을 자극해 연동운동을 촉진하고, ‘산화 마그네슘’ 성분이 대장내의 수분함량을 높여 우수한 대장세정력을 나타낸다”며 “또 타 제제보다 구역, 구토 등의 부작용이 적으며 1세 이상의 소아부터 고령 환자까지 복용이 가능한 안전성이 입증된 약제”라고 설명했다.

‘피콜렙산’은 지난 10월 대장내시경 검사, 수술시 전처치용, 대장 X선 검사에 허가받았다.

▲ 제일약품 대장세정제 ‘피콜렙산’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