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부인회, 소외계층 자립 자선바자회 개최
한미부인회, 소외계층 자립 자선바자회 개최
  • 송연주 기자
  • 승인 2014.12.29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약품 임원 가족모임인 한미부인회가 자선바자회를 열고, 불우이웃 돕기 자선기금 마련에 나섰다.

한미부인회는 지난 23일 한미약품 본사 2층 파크홀에서 의류, 신발, 주방용품, 액세서리, 식료품 등 임원 가족들이 자발적으로 기증한 500여개 물품으로 자선바자회를 열었다.

이날 자선바자회는 한미약품 임원 가족 및 본사 임직원 등 200여명이 참여하는 등 뜨거운 반응 속에 진행됐다. 특히 한미부인회가 손수 담근 김치와 양념불고기가 큰 인기를 끌었다.

한미부인회는 이번 자선바자회를 통해 조성된 수익금으로 다문화가정 및 가출청소년 쉼터, 저소득층 환우의 치료비 지원 등 다양한 복지기금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한미부인회 관계자는 “인류건강을 책임지는 제약기업에 속한 가족으로서 이웃을 위한 따뜻한 행사에 동참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나눔행사를 통해 이웃사랑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미부인회가 주최하는 자선바자회는 올해 6회째를 맞았으며 조성된 수익금은 단순한 일회성 지원이 아닌, 소외계층의 자립을 위한 교육 및 복지기금 등으로 6년간 지속적으로 사용되고 있다.

▲ 한미약품 임원 가족모임인 한미부인회가 자선바자회를 성황리에 끝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