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지의료재단-밀알복지재단, 장애환자 지원 협약
명지의료재단-밀알복지재단, 장애환자 지원 협약
  • 이우진 기자
  • 승인 2016.01.29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지의료재단(이사장 이왕준)과 사회복지법인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은 지난 28일 명지병원에서 장애환자 지원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명지재단 산하 병원은 밀알재단에서 발굴한 장애 환자를 비롯해 국내외 환자와 밀알복지재단의 직원 및 후원자에게 의료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밀알재단 정형석 상임대표는 이날 협약식에서 “경제적 상황이 여의치 않아 치료의 사각지대에 놓인 소외계층의 이웃들이 인간다운 삶을 보장받는 의료적 혜택의 길이 크게 넓어지는 의미 있는 협약이다”고 전했다.

이왕준 이사장은 “소외된 이웃과 더불어 살아가는 완전한 사회통합을 이루기 위해 국내외에서 전문사회복지사업과 국제개발협력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밀알복지재단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