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line NOAC ‘뺏으려는 자와 지키려는 자’ … 피 튀기는 특허공방 NOAC ‘뺏으려는 자와 지키려는 자’ … 피 튀기는 특허공방
line “국제성모병원 박문서 신부 ‘자회사’ 진상조사해야” “국제성모병원 박문서 신부 ‘자회사’ 진상조사해야”
line ‘녹지국제병원’ 알고보니  ‘박근혜 허가 병원’ ? ‘녹지국제병원’ 알고보니 ‘박근혜 허가 병원’ ?
HOME 건강 영상뉴스
“바르는 항생제, 너무 장기간 사용하면 안돼”
  • 이동근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7.09.14 17:58
  • 댓글 0

[헬스코리아뉴스 / 이동근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14일, 연고·크림·외용액 등 피부에 바르는 항생제의 안전한 사용을 위해서는 증상에 맞게 정확히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바르는 항생제 중 일반의약품은 상처, 긁힌 상처, 경미한 화상 등으로 인한 피부 감염증 치료에 사용되며, 주로 사용되는 성분은 무피로신, 퓨시드산, 겐타마이신, 바시트라신 등이 있다. 해당 성분의 제품들은 상처나 화상으로 인한 감염 부위의 세균의 번식을 막거나 세균을 파괴하여 감염 부위에 효과를 나타낸다.

전문의약품은 여드름 국소 치료 등에 주로 사용되며, 주요 성분은 클린다마이신, 에리스로마이신 등이 있다. 해당 성분은 여드름균 감염 부위의 세균 증식을 억제하는 방법으로 여드름 증상을 치료하게 된다.

퓨시드산, 겐타마시이신, 무피로신은 세균 증식을 억제하는 성분으로 농가진, 종기, 모낭염, 상처 및 화상에 의한 세균 감염증에 사용하며, 바시트라신은 세균을 구성하는 성분을 파괴하는 방법으로 상처나 화상에 의한 세균 감염증을 치료한다.

바르는 항생제, 최소기간·적정한 용법으로만 사용해야

안전평가원에 따르면 바르는 항생제는 치료에 필요한 최소 기간만 사용해야 하며, 특히 일반의약품으로 사용되는 제품은 1주일 정도 사용했는데도 효과가 없는 경우 사용을 중지하고 의사 또는 약사와 상의해야 한다.

약을 바르기 전에 상처 및 감염부위를 깨끗이 해야 하며, 바르는 부위에 따라 약물이 흡수되는 정도가 다르므로 사용설명서를 잘 읽어본 후 정해진 부위에 적정량을 바라야 한다.

▲ 바르는 항생제는 치료에 필요한 최소 기간만 사용해야 하며, 특히 일반의약품으로 사용되는 제품은 1주일 정도 사용했는데도 효과가 없는 경우 사용을 중지하고 의사 또는 약사와 상의해야 한다. <사진 : 포토애플=메디포토>

바르는 항생제는 외용으로만 사용하고, 눈 주위나 안과용으로 사용해서는 안 되며, 약이 묻은 손으로 눈을 비비는 경우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주의한다. 사용 후 화끈거림, 찌르는 듯한 아픔이나 통증, 가려움, 발진, 홍반 등의 피부 과민반응이 나타나거나 상처나 화상의 증상이 심해지는 경우 즉시 의사 또는 약사와 상의한다.

바르는 항생제를 반복적으로 사용하거나 지속적으로 사용하는 경우 항생제에 반응하지 않는 비감수성균(항생제에 반응하지 않은 내성균)이 증식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또한, 항생제를 넓은 부위에 적용할 경우 흡수가 증가하여 전신 독성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피부 손상 부위가 광범위한 경우 주의하여 사용한다.

바르는 항생제는 어린이의 손에 닿지 않게 사용설명서와 함께 보관하고, 유효기간 및 개봉일자를 기재해 두는 것이 바람직하다. 개봉된 의약품이 세균 등에 의해 오염되어 변색되거나 냄새가 나는 경우 효과가 감소하거나 사용 시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약국 등에 가져가서 폐기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인터뷰이 :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 종양약품과 윤경은 연구관]

이동근 기자  admin@hkn24.com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