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line 성수기 앞둔 ‘비만치료제’ 시장, 올해 판도는? 성수기 앞둔 ‘비만치료제’ 시장, 올해 판도는?
line 프리미엄 백신 ‘국산화 바람’… 수입 의존도 줄어든다 프리미엄 백신 ‘국산화 바람’… 수입 의존도 줄어든다
line 제약업계 폭풍의 핵 떠오른 ‘CSO’ 제약업계 폭풍의 핵 떠오른 ‘CSO’
HOME 기고·연재 건강칼럼
S라인 망치는 셀룰라이트, 지방흡입으로 개선
  • 김하진 | admin@hkn24.com
  • 승인 2017.12.21 00:01
  • 댓글 0

[헬스코리아뉴스] 다이어트 과정에서 철저하게 식이 조절을 해도, 무리하게 운동을 해도 마지막까지 남아있는 부위가 있다. 바로 셀룰라이트다. 허벅지와 엉덩이, 복부에서 많이 볼 수 있는 셀룰라이트는 맨눈으로 봤을 때 귤껍질과 같다.

셀룰라이트가 ‘다이어트의 적’으로 불리는 이유는 명확하다. 일반 지방처럼 운동이나 식이요법 등으로 연소되지 않아서다. 셀룰라이트는 단순한 지방으로 보기 어렵다. 살이 찌고 지방이 축적되면 지방세포만 커지는 게 아니라 지방세포 사이의 혈관도 함께 커지는데, 이 경우 섬유화된 조직도 치밀해져 해당 부위가 단단하게 엉기게 된다. 셀룰라이트가 형성되는 과정은 단순한 지방 축적과는 다른 것이다.

셀룰라이트는 비만한 여성에게 많이 생기는 게 사실이지만, 그렇다고 이들의 ‘전유물’이라고 볼 순 없다. 날씬한 사람이나 남성에게도 충분히 생길 수 있다. 여성호르몬이 과다 분비되면 모세혈관과 섬유조직에 영향을 줘 셀룰라이트 형성을 부추긴다.

또 셀룰라이트는 신진대사와도 관련이 있다.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 혈액순환이 제대로 되지 않거나 신진대사가 저하될 경우, 적은 활동량으로 신진대사 기능이 떨어져 수분이나 노폐물이 몸속에 쌓일 경우 셀룰라이트가 생길 수 있다.

▲ 지방흡입 후 셀룰라이트 개선 또는 제거가 이뤄졌어도 여러 원인으로 다시 발생할 가능성은 농후하다. 이에 적절한 운동과 식이조절 등 철저한 주의가 필요하다.

그렇다면 셀룰라이트를 없앨 방법은 무엇일까. 지방흡입이 좋은 해결책이 될 수 있다. 지방흡입이 셀룰라이트를 없애고자 하는 수술은 아니지만, 지방흡입을 하면 셀룰라이트의 상당 부분이 개선된다. 지방흡입을 하면 딱딱하게 굳은 섬유질 막이 끊어져 뭉쳐있던 셀룰라이트가 무장해제 되는 셈이다.

▲ 대한지방흡입학회 김하진 기획이사

지방흡입 후 셀룰라이트 개선 또는 제거가 이뤄졌어도 여러 원인으로 다시 발생할 가능성은 농후하다. 이에 적절한 운동과 식이조절 등 철저한 주의가 필요하다.

날씬한 몸매인데, 짧은 하의 밑으로 셀룰라이트가 드러난다면 그 매력은 순식간에 퇴색할 수 있다. 몸매를 예쁘게 만들고 체중을 줄이는 것을 넘어 셀룰라이트를 없애야 진정한 S라인으로 거듭날 수 있다는 점을 명심하자. <대한지방흡입학회 김하진 기획 이사 (365mc병원 대표병원장)>

김하진  admin@hkn24.com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진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