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 약사님들이 자랑스럽습니다”
“병원 약사님들이 자랑스럽습니다”
  • 이슬기 인턴기자
  • 승인 2008.12.17 0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병원약사회 이광섭 부회장이 올해 추계학술대회에서 모금함에 성금을 내고 있다.
【헬스코리아뉴스】한국병원약사회는 16일 희귀질환 등 환아들을 돕기 위해 11월~12월 중 모금된 성금 1832만1930원을 아동복지재단 ‘세이브 더 칠드런'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병원약사들의 대외적인 사회 참여와 봉사하는 약사상 정립을 위해 마련된 환아돕기 모금운동은 ‘세이브 더 칠드런‘ 측에서 추천한 희귀질환을 앓고 있는 만 2세의 환아 정모군을 돕기 위해 시작됐다.

세이브더칠드런 관계자는 “어려운 경제위기의 한파 중에도 당초 목표한 금액보다 거의 2배 가까운 금액을 모금한 병원약사들의 따뜻한 마음에 감사드린다“며 “이것으로 한 생명이 더 희망을 갖게 되었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병원약사회는 지난 2006년 창립 25주년 기념행사의 일환으로 2300여만원을 모금해 KBS 사랑의 리퀘스트 측에 전달한 바 있고 앞으로도 병원약사들의 사회참여 및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