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온천 "세균이 헤엄쳐 다니네"
중국 온천 "세균이 헤엄쳐 다니네"
  • 윤은경 기자
  • 승인 2007.06.14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온천에 세균이 득실 거리는 것으로 알려져 충격. 

중국 언론 보도에 의하면 최근 베이징온천 중 67% 가량이 비위생적인 상태인 것으로 나탄났다. 

이런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보건당국은 그러나 인체에 위험할 수 있는 세균은 검출되지 않았다며 휴양지 이용객들이 온천전후에 샤워를 할 것을 권고해 비난 받고 있다.

한 한국인 이용객은 '파리 한마리 빠진다고 오렌지 쥬스 못마시나. 건져 내고 마시면 되지"하면서 비아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