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청, '유전자재조합식품 바로 알리기' 대중교통 홍보전
식약청, '유전자재조합식품 바로 알리기' 대중교통 홍보전
  • 이슬기 기자
  • 승인 2009.03.04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청(식약청)은 유전자재조합식품에 대한 소비자의 올바른 이해를 위하여 지하철 PDP 및 버스 LCD를 통한 <유전자재조합식품 바로 알리기> 동영상 홍보를 3월 3일부터 5월 3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식약청은 2008년 5월 유전자재조합옥수수의 수입에 따라 유전자재조합식품의 안전성 논란으로 인한 막연한 불안감이 높은 상황에서 객관적 사실을 정확하게 전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식약청은 유전자재조합식품 안전성 평가 심사제도와 표시 제도에 대한 소개뿐만 아니라, 소비자의 알 권리를 보다 강화하기 위해 유전자재조합식품 표시제 확대를 적극 추진하는 등 소비자 중심의 정책을 알리고자 하였다고 설명했다.

식약청은 앞으로도 유전자재조합식품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통한 소비자의 합리적인 선택을 위하여 다양한 방법으로 대국민 소통의 기회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