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짱이 대체 뭐길래...마약 먹고 쌀빼려다 쇠고랑
몸짱이 대체 뭐길래...마약 먹고 쌀빼려다 쇠고랑
  • 윤은경 기자
  • 승인 2007.06.21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동래경찰서는 21일 다이어트를 위해 자신이 근무하는 약국에서 향정신성의약품을 빼돌려 투약한 혐의(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약사 김모(35.여)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경찰에 따르면 부산 사하구 모 약국 고용 약사인 김씨는 지난해 12월께 마약류로 분류된 향정신성의약품 60정(시가 5만원 상당)을 훔쳐 복용한 혐의를 받고 있는데...

사연을 알아보니 김씨는 체중감량을 위해 살이 빠지는 성분이 함유된 D정을 훔쳤다고...

소식을 들은 사람들은 "몸짱이 도둑 만든다"며 안타까워 하기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