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철의협 대변인, 공우원에 "한 수"
박경철의협 대변인, 공우원에 "한 수"
  • 헬스코리아뉴스
  • 승인 2007.07.03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경철 대한의사협회  대변인이 2일 중앙공무원교육원 연수생들의 방문을 받고 의약분업제도의 문제점에 대해 한수 가르쳤는데...

행정고시 합격후 연수원에서 5급신입리더과정을 이수하며 '정부정책사례 평가' 프로젝트 중 의약분업제도를 선택한 김만수·백혜경·손중근 씨(행정시무관시보) 등 연수생은 이날 오후 4시 의협을 방문, 박대변인의 친절한(?)설명을 들었다고...

박 대변인은 "일부 정책입안자와 개혁세력이 '정책적 조급증'으로 인해 성급하게 분업시기를 결정했으며, 정치논리에 의해 순수한 정책적 대안이 묵살되는 등 국민적·사회적 협의가 결여된 채 강제적으로 실시됐다"며 준엄하게 꾸짖엇다고...

이 소식을 들은 사람들은 '시골의사'란  닉네임으로 증권가를 주름잡던 그의 실력이 나온게 아니냐는 반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