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케어 "2분기 영업이익 24.2% 상승"
유비케어 "2분기 영업이익 24.2% 상승"
"매출액 286억원(12.0%↑), 당기순이익 28억원(42.9%↑)"

EMR 부가서비스 성장 및 유통부문 영업 확대 실적 견인
  • 이슬기 기자
  • 승인 2019.08.05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이슬기 기자]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 대표 기업 유비케어(대표이사 이상경)는 5일 잠정실적 공시를 통해 올해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유비케어의 2019년 2분기 연결 기준 실적은 매출액 286억원, 영업이익 38억원, 당기순이익 28억원이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12.0%, 24.2% 올랐고, 당기순이익은 42.9%의 증가폭을 기록했다.

회사 관계자는 "주력 사업인 EMR(전자의무기록) 솔루션 부문에서 병의원 및 약국 부가 사업 매출이 늘고, 유통 부문의 홍보채널과 영업력을 확대한 것이 이번 실적 상승에 주효했다"면서 "제약·데이터 솔루션 사업의 마케팅 플랫폼 관련 매출 성장세가 가속화됨에 따라 전사적 실적 상승에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유비케어는 올 하반기 △EMR 부가서비스 패키지 상품 출시로 가격 경쟁력을 확보해 보급률을 확대하고 △유통 부문에서는 맞춤형 제품 라인업 추가 및 전문 유통망 확대를 통해 매출을 극대화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또한 △의료 데이터 융복합 등 데이터 분석 기술력 고도화 △건강검진 상품의 경쟁력 강화를 통한 시장 확대 등 회사의 신성장 동력 창출을 위한 다각적인 계획을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의사들의 메디컬 이야기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