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식치료제 ‘세레타이드’ 7품목 약가인하 집행정지
천식치료제 ‘세레타이드’ 7품목 약가인하 집행정지
복지부, 오는 16일부터 약가인하 효력 정지
  • 박정식 기자
  • 승인 2019.09.11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기자] 글락소스미스클라인(GSK)의 세레타이드 7품목이 법원의 결정으로 당분간 기존 약가를 받게 됐다.

보건복지부는 10일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약제 급여 목록 및 급여상한금액표’를 고시하고 집행정지를 안내했다.

복지부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제6행정부는 지난 6일 집행정지 결정에 따라 글락소스미스클라인의 세레타이드 7품목에 대한 약가인하 효력을 정지했다.

효력정지 기간은 오는 16일부터 사건의 판결 선고일에서 20일이 되는 날 까지다. 다만 종료일은 확정되지 않았으며, 추후 재판결과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한편 글락소스미스클라인의 세레타이드는 천식, 만성 폐쇄성 폐질환 등을 치료하는데 쓰인다.

 

집행정지 대상 목록. (자료=보건복지부)
집행정지 대상 목록. (자료=보건복지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