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과의사 실기시험 합격자 결정방법 바뀐다
치과의사 실기시험 합격자 결정방법 바뀐다
복지부 ‘치과의사 국가시험의 실기시험 합격자 결정방법 제정안’ 행정예고
  • 박정식 기자
  • 승인 2019.09.11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과 치과의사 치과진료
치과 치과의사 치과진료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기자] 앞으로 치과의사 국가시험 응시자가 실기시험에 합격하기 위해서는 심의위원회가 정한 기준(합격선)을 통과해야 한다.

보건복지부는 11일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치과의사 국가시험의 실기시험 합격자 결정방법 제정안’을 행정예고하고, 다음달 1일까지 관련 단체 및 개인의 의견을 수렴한다.

제정안은 치과의사 국가시험의 실기시험 합격자 결정방법에 대한 기준을 명확히 하기 위해 한국보건의료인국가시험원 내에 치과의사 실기시험 합격선 심의위원회를 설치하도록 했다. 심의위원회는 실기시험의 총점 기준 합격선 및 통과문제 수를 정한다. 응시자가 실기시험에 합격하기 위해서는 취득한 점수 및 통과문제 수가 심의위원회에서 정한 기준 이상이어야 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보건복지부 홈페이지를 방문해 참여→설문/토론/공청회→전자공청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