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프로바이오틱스 국내 최초 '여성 갱년기 건강 개선' 개별인정 획득
휴온스, 프로바이오틱스 국내 최초 '여성 갱년기 건강 개선' 개별인정 획득
  • 안상준 기자
  • 승인 2019.10.10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기자] 휴온스 자회사 바이오토피아는 최근 식약처로부터 프로바이오틱스로 중 국내 최초로 '갱년기 여성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음'의 기능성으로 개별인정을 획득했다.

개별인정을 획득한 프로바이오틱스는 '락토바실러스 아시도필루스 YT1'(YT-1)이다. 한국식품연구원으로부터 기술을 이전 받아 공동 연구를 통해 개발한 프로바이오틱스 원료로 지난해 6월 국내 특허를 취득, 독점적 기술 가치를 인정받은 바 있다.

휴온스는 식품연과 공동으로 국내 대학병원 2곳에서 여성 갱년기 대상자를 대상으로 3개월간 인체적용시험을 적용했다.

그 결과 'YT-1'을 섭취한 여성에게서 여성 갱년기 판단 평가지표인 '쿠퍼만지수' 중 대표 증상인 안면홍조, 손발 저림, 신경과민, 우울증, 가슴 두근거림, 근관절통, 피로 등에서 매우 뛰어난 개선 효과를 나타냈다. 여성의 질 건조 및 분비물 감소 등에서도 개선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국내 여성 갱년기 건강식품 분야는 대표 상품이 없이 시장이 혼재돼 있는 상황이다.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프로바이오틱스 원료로 '여성 갱년기 건강 개선'에 대한 개별인정을 획득한 만큼, 시장에서 큰 반향을 불러올 것으로 휴온스는 기대하고 있다.

갱년기 건강 개선 분야는 대부분의 여성이 갱년기를 겪고 있다는 점에서 고정수요층이 탄탄할 뿐 아니라, 소비자 인식도 과거에는 '단순 노화 현상'에서 최근에는 '적극적으로 관리하고 개선해야 하는 증상'으로 변하고 있어 시장 성장 가능성이 높다고 회사 측은 보고 있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중년 여성에게 필요한 여성 갱년기 건강 개선과 프로바이오틱스의 만남이라는 점에서 YT-1의 개별인정 획득은 매우 의미가 깊다"며 "빠른 시일 내에 상품화를 추진, 여성 갱년기 건강기능식품 및 프로바이오틱스 시장의 성장을 주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