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천강 전공의, 대한적십자사 ‘명예의 전당’ 등재
박천강 전공의, 대한적십자사 ‘명예의 전당’ 등재
  • 박정식
  • 승인 2019.10.17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진단검사의학과 박천강 전공의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진단검사의학과 박천강 전공의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진단검사의학과 박천강 전공의(4년차)가 헌혈 100회 이상을 하며 대한적십자사 헌혈 레드카펫인 ‘명예의 전당’에 등재됐다.

박 전공의는 고등학교 시절 첫 헌혈을 계기로 의과대학 졸업 전까지 50회를 실천했다. 그는 전공의 수련기간 동안 헌혈 100회 실천이라는 목표를 세웠고, 만 29세인 현재 103회를 실시해 대한적십자사 명예의 전당 등재 및 명예장을 수여 받았다.

박천강 전공의는 “진단검사의학과에서 수련 받으면서 헌혈량이 항상 부족하다는 것을 알게 돼나부터 실천해 혈액 공급에 도움이 되자는 생각이 들었다”며 “앞으로도 건강한 몸을 유지해 꾸준히 헌혈을 실천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