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제품 임상통계 컨퍼런스’ 오는 15일 개최
‘의료제품 임상통계 컨퍼런스’ 오는 15일 개최
  • 박정식
  • 승인 2019.11.13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오는 15일 ‘2019년 임상시험 및 연구를 위한 산·관·학 공동 통계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컨퍼런스는 의료제품 분야 임상통계 담당자를 대상으로 프리마 호텔 그랜드볼룸(서울 강남구 소재)에서 열린다.

주요내용은 ▲임상시험 가이드라인의 최신 동향 ▲위험 기반 모니터링과 중앙 집중식 모니터링을 위한 통계분석 소프트웨어 적용 방안 ▲의약품 안전관리를 위한 실사용데이터(RWD)/실사용증거(RWE) 적용 현황 ▲임상통계 심사기준 및 방향 ▲임상시험에서의 설계기반 품질고도화 등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컨퍼런스가 국내 임상통계 분야의 전문성을 높이고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의약품 개발에 있어 중요한 임상통계 분야의 정보 공유를 위한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