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수 교수, 대한아토피피부염학회 우수구연상 수상
김정수 교수, 대한아토피피부염학회 우수구연상 수상
기후요소와 아토피 피부염 환자의 방문 횟수와의 상관관계 조사
  • 서정필
  • 승인 2019.11.15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양대학교 구리병원 피부과 김정수 교수
한양대학교 구리병원 피부과 김정수 교수

[헬스코리아뉴스 / 서정필] 한양대학교 구리병원 피부과 김정수 교수팀이 지난 11월 9일 서울드래곤시티에서 개최된 대한아토피피부염학회 학술대회에서 자유연제 우수구연상을 수상했다.

이번 발표의 제목은 ‘한국에서 아토피 피부염에 대한 기후요인과 의료센터 방문의 연관성(Associations between climatological factors and medical center visits for atopic dermatitis in Korea)’이다.

연구팀은 계절에 따른 기후요소와 아토피 피부염 환자의 방문 횟수와의 상관관계를 조사해 여름에는 높은 온도와 높은 습도가, 겨울에는 낮은 습도가 아토피 피부염 환자의 내원 횟수를 증가시키는 것을 밝혔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는 국내의 기후와 아토피 피부염 환자의 내원 횟수에 대해 조사한 첫 코호트 연구로서, 아토피피부염에서 적절한 온도와 습도의 유지가 매우 중요하다는 것을 객관적인 데이터로 입증 할 수 있는 결과”라고 설명했다.

김정수 교수는 한양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와 박사학위를 취득했으며 현재 대한피부과학회 홍보이사, 피부암학회 총무이사, 손발톱학회 총무이사, 피부면역학회 재무이사, 광의학회 이사, 피부연구학회 이사, 건선학회 평의원 등 활발한 외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