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승한 교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연구과제 선정
신승한 교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연구과제 선정
  • 박정식
  • 승인 2019.11.20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신승한 교수
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신승한 교수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신승한 교수가 2019년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연구재단 이공분야기초연구사업에서 ‘영상 가상 정복 기반 원형 맞춤형 골절 내고정 금속판 개발’이라는 주제로 ‘생애 첫 연구’ 사업에 선정됐다.

신 교수의 연구 목표는 골절을 먼저 3차원 영상으로 가상 정복(virtual reduction, 정복: 골절된 뼈를 원위치로 맞추는 것)해 뼈의 부러지기 전 원형을 복원하고, 이를 모델로 이용하는 ‘3D 프린팅 원형 맞춤형 골절 내고정 금속판’을 개발하는 것이다.

원형 맞춤형 금속판이 개발되면 수술실에서 먼저 뼈를 맞추고 금속판을 대어 본 후 금속판을 뼈에 맞게 휘는 과정이 필요 없이, 금속판에 뼈 조각을 맞추면 자동적으로 골절편들이 원형으로 정복되도록 할 수 있다.

신승한 교수는 “부러진 뼈가 3차원 영상으로 원형 복원되고 이에 딱 맞는 금속판이 설계되는 것은 멀지 않은 미래에 당연한 일이 될 것”이라며, “이미 영상 정복 기반 금속판에 대한 특허를 출원했고, 여러 연구와 실험을 거쳐 원형 맞춤형 금속판을 실제로 만들어 환자와 의료진 모두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할 것”이라 포부를 밝혔다.

한편 ‘생애 첫 연구’ 사업은 젊은 연구자를 대상으로 최대 3년 동안 연간 3000만원의 연구비를 지원하는 정부 연구과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