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약품 '간암 치료 색전술용 미세구체' 철탑산업 훈장 수상
제일약품 '간암 치료 색전술용 미세구체' 철탑산업 훈장 수상
  • 안상준
  • 승인 2019.12.23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제일약품은 최근 자체 기술력으로 국산화에 성공하며 '2019 국가연구개발 생명 분야 최우수 성과'로 선정됐던 '간암 색전술 치료' 제품이 '철탑산업' 훈장을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제일약품 연구소장인 김정민 박사의 '비수술적 치료법인 동맥화학색전술에 사용되는 미세구체의 개발' 사례는 지난 10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및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의 2019년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 중 생명·해양 분야 최우수 성과로 선정된 바 있다.

간암 치료 색전술용 미세구체는 산업통상자원부 산업핵심기술사업의 지원을 받아 개발됐으며 간암 치료 과정 중 부작용을 줄이고 사용이 편리하게 개발 된 제품으로, 생분해성 소재를 이용해 간암 종양만 선택적으로 괴사시키는 의료기기다.

해당 미세구체는 치료과정이 끝난 후 체내에서 분해돼 안전하게 체외로 배출되도록 고안됐다는 것이 특징이다. 그간 전량 수입에 의존해왔던 색전술용 미세구체 제품은 제일약품이 자체 개발을 통한 국산화에 성공하며 식품의약품안전처 판매 승인을 마치고 올해 8월 첫 국내 시판을 시작했으며 현재 해외수출도 준비하고 있다.

제일약품 관계자는 "자체 개발한 색전술용 미세구체 출시 이후 국내 시장에 진출해 있던 수입제품의 대체 효과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미세구체를 이용한 색전시술이 글로벌 시장에서도 매년 증가하고 있는 추세인 만큼, 진보한 제품 경쟁력을 앞세워 수요가 높은 북미·유럽 등의 선진 시장으로 본격적인 수출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