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국내 첫 확진환자 발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국내 첫 확진환자 발생
감염병 위기경보 ‘주의’단계로 상향
  • 박정식
  • 승인 2020.01.20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국내에서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환자가 발생했다.

질병관리본부는 20일 중국 우한시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환자를 확인, 감염병 위기 경보 수준은 관심에서 주의 단계로 상향 조정한다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확진환자는 중국 국적의 35세 여성(중국 우한시 거주)이다. 이 여성은 입국 하루 전인 1월18일 발열, 오한, 근육통 등 증상이 있어 같은 날 중국 우한시 병원에서 진료를 받고 감기처방을 받았다.

이어 19일 인천공항을 통해 국내에 입국하는 과정에서 인천공항검역소에서 ‘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분류, 20일 오전 확진환자로 확정됐다. 이 환자는 현재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인천의료원)에 격리 중이며, 중앙역학조사관이 심층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국내 신고 및 관리 현황. (자료=질병관리본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국내 신고 및 관리 현황. (자료=질병관리본부)

확진환자는 우한시 전통시장(화난 해산물시장 포함) 방문력이나 확진환자 및 야생동물 접촉력은 없다고 답변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검역단계에서 확인돼 지역사회 노출은 없는 상황이다. 항공기 동승 승객과 승무원 등 접촉자는 현재 조사 중이며, 접촉자는 관할 보건소에 통보해 능동감시를 진행할 예정이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질병관리본부는 중앙방역대책본부를 가동하고, 환자감시체계 강화 및 의심사례에 대한 진단검사, 환자관리를 강화하는 등 24시간 비상대응체계 확대 가동 중”이라며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조기발견과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유관부처, 지자체, 의료계와 민간전문가와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자료사진]

두통 감기
두통 감기
두통 감기
두통 감기
두통 감기
두통 감기 기침
기침 감기 콧물
기침 감기 콧물
기침 감기 콧물
기침 감기 콧물
기침 감기 콧물
기침 감기 콧물
기침 감기 콧물
기침 감기 콧물
기침 감기 콧물
기침 감기 콧물
콧물

 콧물감기
두통 감기 발열
두통 감기 발열
두통 감기 발열
두통 감기 발열
감기바이러스 독감 마스크
감기바이러스 독감 마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