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대상 진료분 변경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대상 진료분 변경
2020년 2분기 → 3분기 … 3개월 미뤄져
  • 박정식
  • 승인 2020.02.25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25일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9차 평가의 대상기간을 기존 ‘2020년 2분기에서 3분기 진료분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평가대상 진료월이 변경됨에 따라 조사표 수집시기 또한 기존 ‘2020년 12월’에서 ‘2021년 3월’로 변경될 예정이다.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대상 변경 내용. (자료=건강보험심사평가원)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대상 변경 내용. (자료=건강보험심사평가원)

심평원 하구자 평가실장은 “비상진료체계 가동 등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와 관련해 의료기관이 최일선에서 코로나19에 대응하고 있고, ‘예방적 항생제’ 사용과 밀접하게 연관돼 있는 감염내과 진료의 등이 비상 대응의 주축을 담당하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한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는 환자의 피부에 있는 세균 등으로 발생할 수 있는 수술부위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예방적 항생제’를 적정하게 사용하도록 장려하기 위해 2007년부터 시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