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승엽 교수, ‘리프로덕티브 사이언스’ 편집장 맡아
구승엽 교수, ‘리프로덕티브 사이언스’ 편집장 맡아
아시아인으로서는 최초, 향후 5년 간 공동편집장으로 활동
  • 서정필
  • 승인 2020.02.27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산부인과학교실 구승엽 교수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산부인과학교실 구승엽 교수

[헬스코리아뉴스 / 서정필]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산부인과학교실 구승엽 교수가 생식의과학 분야 최고의 권위를 가진 학술지인 ‘리프로덕티브 사이언스(Reproductive Sciences)’의 편집장 (Editor-in-Chief)으로 선임됐다.

‘리프로덕티브 사이언스’는 오랜 역사의 미국 생식의과학연구학회(Society for Reproductive Investigation, SRI)의 공식 학술지로서 창간 이후 생식의학 기초과학과 중개의학, 임상분야 모두에서 그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SRI학회는 학회 가입을 위한 신청서 접수단계에서 정회원의 추천이 필요할 정도로 엄격하게 회원의 자격심사가 까다로운 학회로 알려져 있다.

지난해 7월부터 3개월이 넘게 진행된 SRI학회의 편집장선정위원회 주관 공모 과정에서 구 교수는 생식의과학 관련 연구 업적 및 다수의 국내외학술지 편집위원 경력 등을 바탕으로 학술지의 향후 비젼 및 구체적인 추진 방안을 제시했다.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측은 “구 교수가 해당 분야 세계적 석학인 미국 텍사스 남서 의학센터(UT Southwestern Medical Center) 카 교수의 추천 등으로 한국임에도 불구하고 미국을 비롯한 관련연구자들과 국제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는 점 등이 미국인이 아니라는 우려를 불식시켰다”며 “아시아인 최초이자 미국 내 대학 소속이 아닌 외국대학 소속 최초의 편집장으로 선임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구 교수는 향후 5년간 미국 알 헨디 교수와 공동편집장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