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ST 연구소서 '코로나19' 확진자 나와
동아ST 연구소서 '코로나19' 확진자 나와
용인 연구소서 근무하던 파견업체 직원

연구소·인재개발원 폐쇄 후 방역 작업 시행 중

"해당 직원과 접촉한 대상자 상대로 역학조사 실시"
  • 안상준
  • 승인 2020.02.27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동아에스티 연구소에서 근무 중인 한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확진자가 근무하던 연구소는 즉각 폐쇄 조치가 시행됐고, 연구소와 함께 위치한 인재개발원도 폐쇄 후 방역 작업을 시행 중이다.

동아에스티 관계자는 헬스코리아뉴스에 "용인에 위치한 연구소에 근무하는 파견업체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이 직원이 지난 주말 안동으로 여행을 갔었는데, 방문한 곳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지난 25일 안동 보건소 측으로부터 이를 알리는 연락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회사 측은 해당 직원을 즉각 자가 격리 조치했으며, 기흥구 보건소에 연락해 검사를 받도록 조치했다"고 말했다.

동아에스티는 현재 해당 직원과 접촉한 대상자를 상대로 역학조사를 실시 중이며 관련된 인원은 검사 대기 중이다. 향후 이들에 대해 어떤 조치를 취할지도 함께 논의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