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치료 한의계도 돕는다 … 무료 한약처방
코로나19 치료 한의계도 돕는다 … 무료 한약처방
대구한방병원에 전화상담 센터 설치 … 9일부터 운영

한의사 30여명 주중 오전 9시~오후 6시까지 전화상담

코로나 19 환자에 한약처방 후 택배까지 무료로 진행
  • 박정식
  • 승인 2020.03.09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한의사협회 최혁용 회장이 9일 대구한의대학교에서 코로나19 전화상담 무료한약 처방을 위한 상담센터 개소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한의계가 나설 것임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대한한의사협회)
대한한의사협회 최혁용 회장이 9일 대구한의대학교에서 코로나19 전화상담 무료한약 처방을 위한 상담센터 개소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한의계가 나설 것임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대한한의사협회)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한의계가 코로나19 확진자 치료를 위한 무료 한약처방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대한한의사협회는 9일 대구한의대학교 부속 대구한방병원 별관에 ‘코로나19 한의진료 전화상담센터’(대표번호 1668-1075)를 설치하고, 코로나19 확진자들에게 무상으로 한약을 처방한다고 밝혔다.

해당 전화상담센터는 9일부터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될 때까지 주 중에 운영(오전 9시~오후 6시)된다. 대구·경북한의사회에서 모집한 16명의 자원 봉사 한의사를 비롯한 전국에서 자원한 30여명의 한의사 인력이 상주해 진료에 나선다.

전화상담센터는 정부와 일부 지방자치단체에서 한의계가 요청한 한의사 진료를 포함한 한의약 의료지원 일체를 거부함에 따라 한의협 차원에서 추진해 구축됐으며, 한의사 회원들의 성금과 자발적인 참여로 운영된다.

복지부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발표한 ‘전화상담 또는 처방 및 대리처방 한시적 허용방안’을 근거로 구축된 전화상담센터는 코로나19 확진자 전화 수신 → 코로나19 확진 판정 여부 확인(확진자에게 통보된 확진문자 확인 등) → 녹취 및 개인정보 수집·활용에 동의 확인 → 대면진료 절차 준용(한의사의 전화상담을 통한 환자 상태 등 확인, 전화상담 내용과 처방내역 등 기록지 기록, 한약 처방 시 복용방법 및 기타 주의사항 안내) → 한약 수령 방법(보호자 직접수령 또는 택배발송) 확인 등의 절차를 통해 업무를 진행하게 된다.

 

코로나19 환자에게 처방되는 청폐배독탕에 쓰이는 약제들.
코로나19 환자에게 처방되는 청폐배독탕에 쓰이는 약제들.

한의협은 “코로나19 사태가 좀처럼 가라앉지 않고 있는 상황에서 확진자 치료에 일조하기 위해 전화상담센터를 개소하게 됐다”며 “한의사의 전화상담과 한약처방이 코로나19의 확산은 막고 확진자 치료율은 높이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그러면서 “이미 중국 정부는 한·양방 협진을 통한 코로나19 치료를 시행하고 85%의 코로나19 환자들에게 한약을 투여하고 있는데 반해, 우리 정부와 일부 지자체들은 아직도 의사단체의 눈치만 보고 있는 안타까운 상황”이라며 “최근 우리나라 한의계도 코로나19 확진자의 증상별, 단계별 맞춤처방을 위한 한의진료 권고안을 발표된 만큼, 이 매뉴얼에 따라 더 이상 정부에 기대지 않고 한의계 스스로 코로나19 확진자들에게 효과적인 한약을 처방하는 일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한의협은 전화상담센터가 전국의 모든 코로나19 확진자를 대상으로 하는 만큼 진료인력 등이 부족한 사태가 벌어질 경우를 대비해 자원봉사에 참여할 한의사를 모집, 인력을 추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