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치료제 개발 한 걸음 가까워졌다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한 걸음 가까워졌다
특이 단백질 제작 성공 … 혈액 내 코로나19 바이러스 탐지
  • 박정식
  • 승인 2020.03.10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관리본부+국립보건연구원 전경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혈액 내 코로나19 바이러스 중화항체를 탐지하는 특이 단백질 제작에 성공하면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한걸음 가까워졌다.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은 10일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개발에 필수적인 코로나19 항체 탐지용 단백질(프로브) 제작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회복기 환자 혈액에 존재하는 중화항체 생산 세포(B세포)를 검출할 수 있어 코로나19 바이러스 항체생산이 가능하게 됐다.

국립보건연구원은 향후 다양한 코로나19 항원 단백질을 정제하고 중화시험법을 확립해 치료제 효능 평가가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국립보건연구원 김성순 감염병연구센터장은 “외부 기업·학계·의료계와 협력연구를 촉진해 임상적용이 가능한 코로나19 치료체 개발에 한 발 앞서 나아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립보건연구원은 코로나19 치료, 백신, 진단 및 임상연구를 위한 긴급 현안 과제 12개를 2차례 공모한 바 있다.

이를 통해 치료항체 개발, 백신후보물질 발굴, 임상역학 및 혈청학적 연구, 약물 사용범위 확대 연구, 신속진단제 개발 등 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 개발의 기반을 마련하고 학계 및 기업 등과 협력연구를 통해 개발을 촉진하고 있다.

추경 예산을 확보해 향후 치료제 및 백신 연구용 동물모델 개발, 회복기 환자 혈장을 이용한 혈장치료제 개발에 나서고 있으며, 향후 국가바이러스·감염병연구소 설립 검토 및 계획 수립을 위한 기획과제도 추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여론광장
      오늘의 단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