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美에 60억원 규모 코로나19 방역용품 수출
휴온스, 美에 60억원 규모 코로나19 방역용품 수출
미국 워싱턴 주정부에 방역용품 공급
  • 박정식
  • 승인 2020.05.06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휴온스의 코로나19 관련 방역용품이 미국 수출길에 오를 전망이다. 이에 따라 휴온스그룹은 최근 미국 및 글로벌 바이오·헬스케어 시장 공략을 위해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에 설립한 ‘휴온스USA’(HUONS USA)를 통해 이번 수출을 진행할 예정이다.

휴온스USA는 최근 미국 워싱턴 주정부에 방역용품 공급 업체로 선정, 물품 공급에 나선다고 6일 밝혔다.

휴온스의 이번 수출은 미국 현지에서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확산되면서 방역용품 수급에 비상이 걸리자 워싱턴 주정부 차원에서 방역 용품 확보를 위한 일환으로 요청해 성사됐다.

수출 규모는 미화 475만 달러(한화 약 60억원) 상당의 방역용품이며, 추후 단계적으로 코로나19 진단키트, 검체 채취 키트 및 소독제 등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다.

워싱턴 주 외에도 뉴욕주 등 코로나19가 심각한 지역들과의 협의가 긴밀히 이어지고 있는 만큼 추가 수출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미국 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100만명을 넘어서면서 의료용 방역용품 수급에 비상이 걸린 상황”이라며 “휴온스그룹이 보유하고 있는 방역 용품 및 소독제 등을 빠른 속도로 공급해 전세계 감염병 확산 방지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휴온스USA는 빠르게 변화하는 글로벌 바이오·헬스케어 시장에 체계적이고 전략적인 접근을 바탕으로 휴온스그룹의 바이오 의약품, 의료기기, 건강기능식품 등 헬스케어 품목들의 현지 시장 진출 및 확대를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