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의료기관과 지자체 정보연계 시스템 구축
건보공단, 의료기관과 지자체 정보연계 시스템 구축
요양병원 입원환자의 퇴원 후 지역사회 복귀 지원
  • 박정식
  • 승인 2020.05.25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요양병원과 지자체 간 자원(서비스) 연계 시스템을 구축해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으로 지정된 16개 지역(경남김해, 전북전주, 충남천안, 광주서구, 충북진천, 경기남양주, 경기부천, 경기안산, 경기화성, 대구남구, 부산부산진구, 부산북구, 전남순천, 제주서귀포시, 제주제주시, 충남청양)부터 운영에 들어간다. 요양병원에서 퇴원이 예정된 환자의 안정적 지역사회 복귀를 지원하기 위해서다.

이 시스템은 요양병원 환자지원팀이 퇴원 후 지역자원 연계가 필요한 환자의 퇴원지원표준계획서를 지자체(행복e음)에 의뢰하면, 지자체가 환자에게 필요한 서비스 목록을 요양병원으로 회신한다.

기존에는 요양병원 환자지원팀이 퇴원예정 환자에게 필요한 지역사회 서비스 정보를 팩스 또는 유선으로 의뢰해 연계했다. 그러다보니 업무처리 시간이 소요되고 지역서비스에 대한 정보 부족 등의 문제로 환자에게 적합한 연계자원(서비스)을 찾는데 어려움이 있었다.

건보공단은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하고 요양병원 입원환자의 퇴원 후 지역사회 자원 연계 업무를 효율화하기 위해 공단 요양기관 정보마당에 해당 시스템을 구축했다.

현재는 주민등록 주소지가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지역에 해당하는 환자만 대상이나, 선도사업 지역 확대에 따라 서비스 연계 대상자도 확대될 예정이다. 요양병원은 지역사회 서비스 발굴 부담 완화로 환자에게 적시에 필요한 서비스 연계가 가능하고 지자체는 퇴원계획 공유를 통해 서비스 연계가 필요한 대상자 확인이 용이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건보공단 강청희 급여상임이사는 “가정에서 돌봄이 어려워 장기입원을 할 수밖에 없는 노인의 지역사회 복귀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통합돌봄 활성화를 통해 노인이 살던 곳에서 건강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건보공단은 요양병원 퇴원환자지원 활성화와 환자지원팀의 전문성 강화를 위해 요양병원 퇴원환자지원 기본교육 및 지사 지역사회연계협력팀을 통한 요양병원 현장지원을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