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회 광동 암학술상 수상자에 이정원·이춘택·김정선 교수
제9회 광동 암학술상 수상자에 이정원·이춘택·김정선 교수
  • 박정식
  • 승인 2020.06.19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성균관의대 산부인과 이정원 교수, 서울의대 내과 이춘택 교수, 국립암센터 암역학연구과 김정선 교수.
왼쪽부터 성균관의대 산부인과 이정원 교수, 서울의대 내과 이춘택 교수, 국립암센터 암역학연구과 김정선 교수.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광동제약은 19일 성균관의대 산부인과 이정원 교수와 서울의대 내과 이춘택 교수, 국립암센터 암역학연구과 김정선 교수에게 ‘제9회 광동 암학술상’을 수여했다.

광동 암학술상은 암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 실적을 바탕으로 SCI급 저널에 논문을 발표해 국내 암 연구 발전에 기여한 연구자 중 기초의학과 임상의학, 다수 논문 발표의 세 부문으로 나눠 수여된다.

# 제9회 광동 암학술상 기초의학 부문은 국제학술지 ‘Genome Biology’(2019 Nov, IF 14.028)에 발표된 ‘Pharmacogenomic analysis of patient-derived tumor cells in gynecologic cancers’를 공동 연구한 성균관의대 산부인과 이정원 교수, 성균관의대 신경외과 남도현 교수, 아주의대 생화학교실 이진구 교수가 수상했다.

# 임상의학 부문을 수상한 서울의대 내과 이춘택 교수는 폐암전문 국제학술지 ‘Journal of Thoracic Oncology’(2019 March, IF 12.460)에 논문 ‘Role of Low-Dose Computerized Tomography in Lung Cancer Screening among Never-Smokers’를 발표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 국립암센터 암역학연구과 김정선 교수는 국제학술지 ‘European Journal of Nutrition’(2018 Nov, IF 4.449)에 ‘Association between dietary cadmium intake and early gastric cancer risk in a Korean population: a case-control study’를 게재하는 등 여러 편의 논문을 발표한 공로로 다수 논문 발표 부문을 수상했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광동 암학술상은 암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 성과를 낸 의학자를 발굴하고, 시상함으로써 국내 암 연구 발전을 지원하기 위해 제정됐다”며 “앞으로도 국민 건강 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상식은 19일 온라인으로 개최된 ‘2020 대한암학회 춘계 학술대회 및 대한암학회 정기총회’에서 진행됐으며, 수상자들에게는 각각 500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