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평원, 지역사회와 함께 안전 강화 활동 나서
심평원, 지역사회와 함께 안전 강화 활동 나서
스몸비 캠페인 전개 및 안전수칙 담긴 리플릿 배부
  • 박정식
  • 승인 2020.06.24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보행 중 스마트폰 사용의 위험성을 알리깅 위해 제작한 ‘스몸비 안전 컵홀더’. (사진=건강보험심사평가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보행 중 스마트폰 사용의 위험성을 알리깅 위해 제작한 ‘스몸비 안전 컵홀더’. (사진=건강보험심사평가원)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지역사회와 협업해 다양한 안전 강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심평원은 16일부터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원주시 소재 커피전문점 및 편의점 등과 함께 ‘스몸비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스몸비란 스마트폰과 존비의 합성어로 스마트폰을 보면서 걷는 사람을 의미한다. 심평원은 캠페인을 통해 스마트폰 사용에 대한 경각심과 보행 중 사용자제를 촉구하고자 ‘스몸비 안전 컵홀더’를 제작해 원주시민들에게 스마트폰 사용 시 시야각 변화를 안내해 보행 중 스마트폰 사용의 위험성을 아릭고 있다.

커피전문점 매장의 한 직원은 “심평원과 함께한 스몸비 캠페인은 지역사회 안전 문화 확산에 기여하는 좋은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공공기관과 다양한 협업을 통해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행정복지센터 직원이 코로나19 예방수칙과 재난 시 행동요령 등이 담긴 ‘안전수칙’ 리플릿을 배부하고 있다. (사진=건강보험심사평가원)
행정복지센터 직원이 코로나19 예방수칙과 재난 시 행동요령 등이 담긴 ‘안전수칙’ 리플릿을 배부하고 있다. (사진=건강보험심사평가원)

심평원은 또 원주시청 및 25개 행정복지센터와 협업해 지역 긴급재난지원금을 수령하는 모든 주민들에게 코로나19 예방수칙과 재난 시 행동요령 등이 담긴 ‘안전수칙’ 리플릿을 배부하고 있다.

행정복지센터 직원은 “코로나19 예방수칙 등 유용한 정보가 많아 지역주민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심평원 김선민 원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거리 캠페인 등 대면에 어려움이 있지만, 지역사회와 다양한 협업을 통한 지역 안전 강화를 위해 앞으로도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