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형 치과감염관리 지침 개발
한국형 치과감염관리 지침 개발
치과의료기관 감염관리 역량 강화 위해 마련
  • 박정식
  • 승인 2020.06.24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 복지부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한국형 치과감염관리 지침이 개발됐다.

보건복지부는 24일 치과의료기관의 감염관리 역량을 높이기 위해 치과감염관리 지침을 개발, 전국 치과대학 및 치과병원에 배포했다.

이 지침은 우리나에서 처음으로 치과감염관리지침을 표준화한 것이다. 과학적인 근거에 기반해 제작됐으며, 치과의료 현실을 반영하고 외래 중심의 치과진료 감염관리방법을 중점적으로 담았다.

주요 내용으로는 치과용 의료기기를 소독하고 멸균하는 방법 및 절차, 환자들 입안에 직접 닿는 치과 진료용 물을 깨끗이 관리하는 방법, 금니나 틀니와 같이 외부에서 제작해서 환자 입안에 들어가는 치과 기공물의 소독방법 등이 있다.

보건복지부 장재원 구강정책과장은 “이번 지침이 치과계 감염관리의 기준으로 자리 잡아, 치과의료기관 감염관리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향후 복지부는 치과 병·의원 규모·대상별로 특화된 교육자료를 개발해 보급하는 한편, 치과병원 인증 평가의 감염관리 분야 개선을 통해 치과의료기관 감염관리 역량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