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 남성 성선기능저하증 치료제 ‘네비도’ 독점 판매
종근당, 남성 성선기능저하증 치료제 ‘네비도’ 독점 판매
바이엘코리아와 국내 유통·판매 계약
  • 박정식
  • 승인 2020.06.30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성 성선기능저하증 치료제 ‘네비도’.
남성 성선기능저하증 치료제 ‘네비도’.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종근당은 바이엘코리아와 남성 성선기능저하증 치료제 ‘네비도’(테스토스테론 운데카노에이트)의 국내 유통 및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종근당은 전국 병·의원을 대상으로 ‘네비도’를 독점 판매하게 된다.

‘네비도’는 남성에게 발생하는 1차성 및 2차성 성선기능저하증의 대치 치료요법으로 사용된다. 성선기능저하증은 남성호르몬 결핍증후군(TDS)으로도 불리는 질환으로, 혈중 테스토스테론 수치가 일반적 기준인 12nmol/L보다 저하되는 경우를 말한다.

미국 메사추세츠 남성노화연구(MMAS)에 따르면 40~69세 남성의 6~12%에서 성선기능저하증이 발생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혈중 테스토스테론 수치의 저하는 발기부전과 같은 남성 성기능 저하 및 골밀도 감소, 근육의 퇴화, 비만을 야기하며, 당뇨 및 대사증후군을 일으킬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네비도는 3개월에 한번 근육주사로 투여하는 장시간 지속형 테스토스테론으로 체내에 축적되지 않으면서 테스토스테론 수치를 일정하게 유지시켜준다. 발기부전, 성욕감퇴, 아침발기 감소, 감정 변화 등 성선기능저하증 증상을 개선해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다. 임상 결과 성선기능저하증 남성 환자 89%가 치료에 ‘만족’ 또는 ‘매우 만족’으로 나타난 바 있다.

바이엘코리아 프레다 린 대표는 “양사의 오랜 신뢰를 바탕으로 비뇨기과 영역에서 우수한 역량을 가진 종근당과 협력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파트너쉽을 토대로 더 많은 남성호르몬 결핍 증후군 환자들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치료 환경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종근당 김영주 대표는 “바이엘코리아와는 2005년 항생제 아벨록스를 시작으로 씨프로바이, 씨프로유로 등의 제품을 함께 판매하며 오랜 시간 협력 관계를 가져왔다”며, “비뇨기과 시장에서 전문성을 갖춘 종근당의 영업력과 바이엘코리아의 우수한 제품이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
      이성훈의 정신과학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