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일산병원-국립중앙의료원 “어깨동무” 
건보공단 일산병원-국립중앙의료원 “어깨동무” 
국민 건강 증진과 공공의료 발전위한 MOU 체결 

치매 관련 연구 협력 및 전문 인력 교류 약속 
  • 임도이
  • 승인 2020.07.02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병원장 김성우)과 국립중앙의료원(원장 정기현)은 2일 치매국가책임제 실현 등 국민 건강 증진과 공공의료 발전에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병원장 김성우)과 국립중앙의료원(원장 정기현)은 2일 치매국가책임제 실현 등 국민 건강 증진과 공공의료 발전에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헬스코리아뉴스 / 임도이]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병원장 김성우)과 국립중앙의료원(원장 정기현)이 국민 건강 증진과 공공의료 발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2일(목) 국립중앙의료원 연구동 3층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김성우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장과 정기현 국립중앙의료원장을 비롯해 일산병원 치매예방센터장이자 최근 대한치매학회 회장으로 선출된 이준홍 교수 등 양 기관의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이행하기 위해 실무책임자가 참여하는 실무협의회를 구성,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치매국가책임제의 실현을 위해 치매 관련 연구에 협력하고 전문 인력을 교류하며 국민보건 향상과 관련된 전문지식, 정보 및 자료를 공유하는 데 뜻을 모았다.

김성우 일산병원장은 “치매는 국가가 관리해야 할 중대한 사안으로, 이번 협약 체결에 따라 양 기관은 치매 관련 국가 정책의 확장과 정착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라며 ”국내 유일의 보험자 병원으로서 일산병원이 보유하고 있는 우수한 전문 인력과 정보 및 자료를 아낌없이 지원하고 공유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