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다케다제약, 유니세프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 재인증 받아
한국다케다제약, 유니세프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 재인증 받아
  • 박정식
  • 승인 2020.08.10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다케다제약이 유니세프로부터 받은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 인증패. (사진=한국다케다제약)
한국다케다제약이 유니세프로부터 받은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 인증패. (사진=한국다케다제약)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한국다케다제약이 2016년에 이어 올해에도 유니세프로부터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로 인증 받았다.

한국다케다제약은 지난달 27일 유니세프한국위원회가 주관하는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Mother-Friendly Workplace) 2020’ 재인증을 받았다. 이 심사는 유니세프한국위원회의 ‘BFHI 위원회’ 위원들이 4년에 한 번씩 진행한다.

한국다케다제약은 일과 육아를 병행하는 직원들의 고충을 덜어주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올해 3월 신사옥으로 이전하면서 맘스룸(mom’s room)을 분리된 공간으로 배치했으며, 6월부터는 스마트워크(오전 10시~오후 4시 사무실 근무) 프로그램을 도입해 일과 육아(모유 수유 등)를 병행할 수 있도록 했다.

한국다케다제약 문희석 대표는 “이번 재인증의 결과는 엄마가 일하기 좋은 일터를 조성하기 위해 모든 직원이 꾸준히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다케다 임직원들이 일과 가정을 잘 양립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워킹맘의 모유수유 주요 중단 원인이 여성의 복직이라는 연구 결과에 따라 모유수유를 지원하는 정책과 시설을 갖춘 기업을 정기적으로 현장 평가해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로 인증해왔다.

인증 기준으로는 ▲출산 후 최소 3개월 이상 출산휴가 보장 ▲모유수유 직원 탄력근무 여건 제공 ▲하루 1시간 모유수유(착유) 위한 시간 제공 ▲사내 모유 수유실 운영 ▲모유수유 직장여성에 대한 긍정적 수용적 태도 독려 ▲깨끗하고 안전한 근무 환경 유지 ▲여성직원 출산휴가 정책 및 기타 권리 안내 ▲육아휴직 이후 직장 복귀, 탄력 근무 등 여성의 완전한 취업 보장 ▲모유수유 병행할 수 있는 직원 지원 네트워크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