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변종 치료제 실험 나서
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변종 치료제 실험 나서
폐세포 실험 결과 이달 중 발표 예정
  • 박정식
  • admin@hkn24.com
  • 승인 2020.09.22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사옥.

[헬스코리아뉴스 / 박정식]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이 변종 코로나19 바이러스 치료제를 개발하기 위한 실험에 나섰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최근 바이러스 전문 시험기관에 의뢰해 새로운 바이러스 치료 가능성을 고려한 폐세포 실험을 개시했다. 실험 결과는 이르면 이달 중 발표될 예정이다.

한편 흡입형 코로나19 치료제 ‘UI030’을 개발 중인 한국유나이트제약은 한국에서 판매와 더불어 코로나19 유행이 심각한 해외 각국을 대상으로 공급하기 위해 다수의 글로벌 제약사와 판매 및 유통을 논의 중이다. 이를 위해 필리핀을 포함한 다국가 임상을 계획하고 있다. 현재 임상을 위한 임상약 생산은 완료된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
      이성훈의 정신과학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