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수돗물서 '뇌 파먹는 아메바' 검출 … 재난 사태 선포
美 수돗물서 '뇌 파먹는 아메바' 검출 … 재난 사태 선포
텍사스주 레이크 잭슨시, 주민들에 수돗물 사용금지 명령
  • 전성운
  • admin@hkn24.com
  • 승인 2020.09.28 0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뇌 파먹는 아메바 네글레리아 파울러리
뇌 파먹는 아메바 네글레리아 파울러리 (사진=CDC)

[헬스코리아뉴스 / 전성운] 미국에서 뇌를 파먹는 아메바가 나와 재난 사태가 선포됐다.

미 텍사스주 레이크 잭슨시는 현지시간 26일 "수돗물이 '네글레리아 파울러리'(Naegleria fowleri · 일명 뇌 먹는 아메바)에 오염됐다"면서 재난 사태를 선언하고 주 정부 차원의 긴급 대응을 요청했다.

밥 시플(Bob Sipple) 시장은 "오염된 식수로 생명과 건강, 재산에 중대한 위협을 받고 있다"며 주민들에게 수돗물 사용 금지 명령을 내렸다.

레이크 잭슨시는 "최근 6살 소년이 감염으로 입원해 수돗물을 검사한 결과 11개 샘플 가운데 3개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밝혔다.

네글레리아 파울러리는 주로 오염된 물에 기생하며 코를 통해 뇌에 침투한 뒤 세포를 파먹어 사망에 이르게 한다. 감염은 매우 드물게 발생하지만 치사율이 매우 높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
      이성훈의 정신과학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