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에서도 장애시설 아동학대
일본에서도 장애시설 아동학대
14년 전에 비해 크게 증가
  • 주민우 기자
  • 승인 2011.02.17 0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에서도 장애시설등에서의 아동학대가 광범위하게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요미우리신문 조사에 의하면 이 전국 37개 정서장애아 단기치료시설의 입소자 1128명(작년 11월 시점) 가운데, 853명이 학대받은 경험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피학대아의 비율은 약 76%로 14년 전에 비해 배나 증가, 선진화에 비해 갈수록 늘어나는 비정상적 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전국 정서장애아 단기 치료시설협의회등이 1996년 당시 16개 시설을 조사했는데, 피학대아의 비율은 약 35%였다.

앙케이트에서는 21개 시설이 회답했으며 14개 시설이 ‘직원 부족’을 호소해 자해 행위나 아동 사이 폭력등에 대처하는데 어려움이 있음을 반증했다.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