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번째 손 이식 수술 성공
13번째 손 이식 수술 성공
  • 주민우 기자
  • 승인 2011.04.20 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사고로 손을 잃은 미국 한 여성이 손 이식 수술에 성공했다. 지난달 호주에서도 손 이식 수술이 성공한 바 있으며 이제 손이식 수술은 점차 보편화되어 가고 있다.

캘리포니아에 사는 에밀리 페넬이라는 여성은 지난달 UCLA병원에서 14시간 30분의 수술 끝에 손 이식에 성공했으며 손가락을 움직이는 등 좋은 경과를 보이고 있다.

이번 수술에는 20명의 의사와 간호원이 동원됐으며 연결된 뼈와 혈관동맥, 신경등을 이식하는데 성공했다.

병원은 그러나 강력한 면역억제제를 평생 복용해야하는 데 따른 부작용 가능성이 남아 있다고 밝혔다.

또 퇴원후 정기적으로 재활훈련을 받아야 하며 몇 년간의 적응훈련이 필요하다.

담당 의료진은 적응이 완전하게 마무리 되면 정상적인 손의 약 60% 수준에서 기능을 할 것으로 내다봤다.

손 이식 수술은 1964년 에콰도르에서 처음 실시됐으며 미국에서 13번째다.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
여론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