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슨 강’의 헬스골프 <61>백스윙 궤도 점검법
‘제이슨 강’의 헬스골프 <61>백스윙 궤도 점검법
  • 제이슨 강
  • 승인 2011.08.01 0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처음 골프를 시작하는 사람이 아니라면 자신의 스윙이 이미 몸에 익숙해진 까닭에 문제점을 스스로 느끼기가 쉽지 않습니다. 일반적으로 주말 골퍼들의 스윙궤도를 살펴보면 야구 스윙을 하는 것과 비슷한 경우가 많지요. 백스윙을 안쪽으로 시작하면서 등 뒤로 클럽이 빠져나간다는 의미입니다.

크게 보면 골프나 야구 스윙은 비슷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스윙의 궤도는 분명히 다릅니다. 야구는 옆으로 하는 스윙이며, 골프는 아래로 하는 스윙인 것이죠.

골프 스윙이 야구에서처럼 플랫(Flat)하게 이뤄지면 볼의 윗부분을 치는 톱볼이 되기 쉽습니다. 또 정확한 임팩트가 이뤄지더라도 공의 방향이 일정하지 않은 문제점이 생깁니다.

심하게 플랫한 스윙을 하게 되면 힘의 전달에도 문제가 발생합니다. 백스윙 톱에서 클럽헤드가 몸 뒤쪽에 위치하기 때문에 손과 어깨에 불필요하게 많은 힘이 들어가게 되고, 결과적으로 부드러운 스윙이 어려워 헤드 속도를 제대로 내지 못하게 되는 겁니다.

▲ 백스윙 때 손목을 코킹하는 지점에서 그립 끝이 볼을 향하는지를 점검하면 올바른 궤도를 찾을 수 있다.
손목 코킹했을 때 그립 끝이 볼을 향해야

불필요한 힘을 확인해볼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한 손으로 클럽의 그립을 잡고 직각으로 세워보세요. 손에 큰 힘을 주지 않아도 클럽을 편안하게 들 수 있을 겁니다.

이번에는 클럽헤드를 약간 기울인 상태에서 똑같이 잡아보시기 바랍니다. 그립을 더 세게 잡게 되고, 손목과 팔에 많은 힘이 들어가는 것을 느낄 수 있지요.

잘못된 백스윙 궤도를 고칠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볼까요? 우선 쇠젓가락 또는 가느다란 막대기를 그립 뒷부분에 끼우거나 그립이 튀어나오도록 잡으세요. 이 상태에서 백스윙을 시작한 뒤 코킹 단계에서 멈춥니다.

이때 그립 끝부분이 가리키는 방향을 확인해 보세요. 그립의 연장선이 가리키는 지점이 볼보다 바깥쪽이라면 플랫한 스윙입니다. 연장선이 발쪽에 가깝다면 업라이트한 궤도인 것이죠. 그립 끝이 볼이나, 볼보다 약간 안쪽을 가리키는 것이 좋습니다.

다음은 벽을 기대고 선 뒤 한발 앞으로 나간 지점에서 풀스윙을 천천히 해보세요. 이 상태에서 클럽헤드가 벽에 닿는다면 플랫한 궤도로 스윙을 하는 것입니다. 벽에 백스윙이 닿지 않도록 연습하면 플랫한 궤도를 고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대한민국 의학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

제이슨골프(주) 대표인 제이슨 강 프로는 미국 PGA Class A 멤버로 미 프로골프휘트니스협회 멤버이자 타이거우즈골프재단 지도자다. 조선일보, 월간중앙, 골프매거진, 골프다이제스트 등에 골프레슨 칼럼을 게재했고 SBS골프채널 레슨프로그램 진행자, 경일대학교 교수로도 활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 추천 뉴스
베스트 클릭
오늘의 단신